태그 : 일러스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 2

클래스101과 함께하는 <맛있는 레시피 드로잉 수채화> 오픈

Class101과 함께 온라인 그림수업 #맛있는레시피드로잉 수채화를 오픈하게 되었습니다! http://bit.ly/on-replay-class사전수요조사 중이니 부담없이 좋아요 부탁드려요~^^ 사전예약하시면 할인 된다고 해요. 저도 작업실에만 틀어 박혀있는 히끼꼬모리라 막상 공방에 가기 주저할때가 많았는데&n...

<맛있는 수채화 일러스트레이션> 2018 출간

드디어 출간했습니다 2018년 최신간 맛있는수채화 일러스트레이션 흔히 지나치기 쉬운 기초부터 차근차근 담으려 노력했습니다. 10년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며 수채화를 좋아하고 즐겨그린 제가 그동안의 제 모든 것을 쏟아부어 완성한 책입니다.귀여운 알라스카 북극곰, 팽귄들과 함께하는 즐거운 수채화교실 #맛...

전시순회전 마감 그리고 알라스카 무드등

공지가 조금 늦었네요.  외대 앞 카페 55-1 순회전을 6월 말 마감했습니다. 먼저 전시처럼 상주해있지는 못했지만 많은 분들이 그림을 보셨으리라 나름 상상해봅니다.그림과 책도 조금은 팔렸구요. (덕분에 맛난 고기도 먹었어요. 감사합니다.^^)다른 소식은 전시 후원 포스텝(fostep) 사와 손잡고 전시기념 버그모가 출시되었습...

<Soda "못다 한 이야기"> 첫 개인전 잘 끝냈습니다.

<Soda "못다 한 이야기"> 제 생애 첫 개인전 많은 분들의 관심과 후원 속에 행복하게 전시 마무리 했습니다.자세한 전시 후기는 블로그 포스팅 링크 http://nandabooks.com/30177703772주저할 때 등 떠밀어준 지인들과묵묵히 기다려주고 할 수 있다고 응원해 준 가족들마음은 100만원 후원 82...

<Soda "못다 한 이야기"> 전시 일정과 안내

전시때 왠간하면 전시장을 지킬 예정입니다만 전시장에 확실히 있는 날 블로그를 통해 공지해 놓겠습니다.나가 있는 날은 pm. 1:00 ~ pm. 6:00 (오신다고 하면 조금 더 기다릴게요.)오프닝때 다과와 제가 직접 구운 사과파이를 대접할 예정입니다.관람료는 공짜!!!  많이 구경들 오세요. ^^

<Soda "못다 한 이야기">전 후원해주세요!!

텀블벅(Tumblbuh)소셜 펀딩 오픈8월 16일 부터 ~ 9월 14일 까지 저의 첫 개인 전시전에 쓰일 후원금 모집 펀딩입니다.많은 관심과 후원 부탁 드려요.전시 후원 바로가기2010년 당시 수채화를 그리고 싶어 Soda를 그리기 시작해 어느덧 삼년 째 Soda를 그렸습니다.이제 [갤러리 정다방]에서 제 첫 개인 전시회를 하려 합니다.더 많은...

준비

최근 여기저기 지방 맛있는 빵집에 대한 풍문 탓에 가고싶어진 국내여행군산의 이성당의 그 유명하다는 팥빵도 먹어보고 싶고 광주의 궁전제과는 소보로가 유명하다지요.얼마전 메스컴에서 본 안동의 맘모스제과의 블루베리 케익도 꼭 한 번 먹어보고 싶습니다.마음처럼 떠날 수 없기에 사람들은 여행을 기다리고 설레는게 아닐까?그런 생각하며 그린 소다&...

6월

글을 쓸땐 외로운 기분이 많이 들었던 것 같은데그림은 또 반대로 화사하기 그지없군요.조금 전 읽은 어떤 글에서 모든 아름다움은 외로움에서 비롯된다.라는 말이 가슴에 박힙니다.당신의 마음을 잘 들을 수 있고당신의 모습이 아름다워보이는건그만큼 '외로워서'라고 말해주고 싶어요.이번 소다도 부디 즐겁게 즐겨주시길 ^^  So...

회상

매번 블로그보다는 좀 늦어지는 홈페이지의 그림 업데이트군요 ^^;그래도 블로그에서 쓰는 글과는 또 다른 생각들을 적고 있으니까 보는 맛도 다를꺼라 생각합니다.이번 그림은 최근에 팬시해지고 있는 소다의 그림들이 아쉬워서 그린 다른 분위기의 소다입니다.저는 <삽화가>라는 이름이 좋습니다.그림 한 장으로는 아쉬운 글과 어우러지는 ...

이제 곧

작년 겨울 치열했던 마감을 끝내고 저한테 주는 선물로즐겨 구독했던 팟케스트운영자가 직접 운영하는 카페<꿈꾸는타자기>에 책 한권 오롯이 읽고 왔던 기억이 있습니다.한참을 책을 읽다 눈을 들어 창 밖을 보니 하얀 함박눈이 소복소복내리던 그날의 풍경은핸드폰이 고장나서 카메라조차 없었던 관계로 제 마음속에 남았지요.그 카페는 창이 노랬어요.그래서 꼭...
1 2